fbevents
로고와 STAT 라이브
STAT 라이브

프랑스 총선, 극우 33% 득표 1위...가상자산 정책 불확실성↑

일반 뉴스
#정책
authorImg
강민승 기자
1 min read
기사출처
summery

STAT Ai 요약 봇

  • 인공지능 기반 언어 모델을 사용하여 기사를 요약했습니다.
  • 기술 특성상 본문의 주요 내용이 제외되거나 사실과 다를 수 있습니다.
  • 프랑스 총선에서 극우정당인 국민연합이 33.2% 득표율로 1위를 기록하면서 가상자산 정책의 불확실성이 높아지고 있다고 전했다.
  • 마크롱 대통령의 범여권이 참패하면서 가상자산 규제에 대한 정책 변화 가능성이 증가했다고 밝혔다.
  • 경제 및 가상자산 분야 전문가는 좌우 양극화가 심화됨에 따라 가상자산 시장의 변동성이 커질 수 있다고 분석했다.

프랑스 총선, 극우 33% 득표 1위...가상자산 정책 불확실성↑

프랑스 총선에서 극우정당인 국민연합(RN)이 33% 득표율로 승리하면서 가상자산(암호화폐) 정책의 불확실성이 높아지고 있다는 보도가 나왔다.

1일 암호화폐 전문 미디어 코인데스크에 따르면 프랑스 내무부는 지난달 30일 실시된 프랑스 총선 1차 투표에서 마린 르펜의 국민연합이 33.2%의 득표율로 1위를 기록했다고 발표했다. 에마뉘엘 마크롱 대통령의 집권 여당 르네상스를 비롯한 범여권(앙상블)은 20%를 득표해 3위로 참패했다.

마크 포스터 암호화폐 혁신위원회(Crypto Council for Innovation) 유럽 정책 책임자는 "다음 주 어떤 일이 일어날지 말하기 어렵지만 마크롱의 도박이 역효과를 낸 것으로 보인다"라고 밝혔다.

매체는 "좌파와 우파의 양극화가 심화할 가능성이 높아지면서 가상자산 정책도 불확실성이 높아지고 있다"라고 분석했다.

기자 소개

publisher img

강민승 기자holderBadgeholderBadge dark

minriver@bloomingbit.io안녕하세요. 블루밍비트 기자입니다.

시장이 어떻게 될지 예측해보세요!





시장이 어떻게 될지 예측해보세요!

기자 소개

publisher img

강민승 기자holderBadgeholderBadge dark

minriver@bloomingbit.io안녕하세요. 블루밍비트 기자입니다.

위 기사에 언급된 해시태그 뉴스 보기

의 다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