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bevents
로고와 STAT 라이브
STAT 라이브

美 상원 은행위원회 인사청문회 개최됐지만…가상자산 언급 많이 없었다

일반 뉴스
#정책
authorImg
김정호 기자
2 min read
기사출처
summery

STAT Ai 요약 봇

  • 인공지능 기반 언어 모델을 사용하여 기사를 요약했습니다.
  • 기술 특성상 본문의 주요 내용이 제외되거나 사실과 다를 수 있습니다.
  • 캐롤라인 크렌쇼 SEC 위원이 비트코인 현물 상장지수펀드(ETF) 승인 반대 이유를 투자자 보호 차원에서 우려된다고 밝혔습니다.
  • 비트코인 현물 시장에서의 사기 및 조작 문제로 인해, 미국 투자자와 은퇴 계좌에 영향을 미칠 가능성을 경고했습니다.
  • 차기 예금보험공사(FDIC) 의장으로 지명된 크리스티 골드스미스 로메로는 은행이 특정 산업이나 기업에 서비스를 제공해야 하는지 여부가 FDIC의 역할이 아니라고 말했습니다.

11일(현지시간) 가상자산(암호화폐) 전문 미디어 코인데스크에 따르면 미국 상원 은행위원회 인사청문회가 이날 열린 가운데 가상자산이 주요 주제는 아니였으며 질의응답 중 몇 차례 언급된 수준이었던 것으로 나타났다.

이날 가상자산 관련 문제는 캐롤라인 크렌쇼(Caroline Crenshaw) 증권거래위원회(SEC) 위원을 심문할 때 언급됐다.

그는 올해 초 비트코인(BTC) 현물 상장지수펀드(ETF) 승인 반대 성명을 발표한 바 있다.

캐롤라인 크렌쇼 위원은 이와 관련해 "BTC 상품은 투자자 보호를 희생하는 잘못된 길로 우리를 몰고 갈 것"이라며 "지난 1월 BTC 상품이 시장에 범람했다"고 전했다.

이어 "비트코인 현물 시장에서의 만연한 사기 및 조작으로 미국 투자자, 특히 은퇴 계좌에 투입돼 ETP에 영향을 미칠까 우려된다"고 밝혔다.

이날 청문회에서는 미국 은행의 가상자산 커스터디 문제도 간략하게 제기됐다.

차기 예금보험공사(FDIC) 의장으로 지명된 상품선물거래위원회(CFTC) 위원 크리스티 골드스미스 로메로(Christy Goldsmith Romero)는 관련 문제에 대한 견해를 묻는 말에 "은행이 어떤 산업 혹은 기업에 서비스를 제공해야 하는지 알려주는 것이 FDIC의 역할은 아니라고 생각한다"고 대답했다.

美 상원 은행위원회 인사청문회 개최됐지만…가상자산 언급 많이 없었다

기자 소개

publisher img

김정호 기자holderBadgeholderBadge dark

reporter1@bloomingbit.io안녕하세요. 블루밍비트 기자입니다.

시장이 어떻게 될지 예측해보세요!





시장이 어떻게 될지 예측해보세요!

기자 소개

publisher img

김정호 기자holderBadgeholderBadge dark

reporter1@bloomingbit.io안녕하세요. 블루밍비트 기자입니다.

위 기사에 언급된 해시태그 뉴스 보기

의 다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