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와 STAT 라이브
STAT 라이브

코스피, 美 금리인하 기대 후퇴에 2700선 밑으로…빙과주↑

일반 뉴스
#거시경제
authorImg
한경닷컴 뉴스룸
3 min read
기사출처

미 고용지표 견조…"금리인하 명분 약해져"

외국인·기관 동반 '팔자', 이른 폭염에 빙과주↑

코스피, 美 금리인하 기대 후퇴에 2700선 밑으로…빙과주↑

코스피지수가 미국 금리인하 기대감 후퇴에 2700선 아래로 내려앉았다.

10일 오전 10시54분 현재 코스피지수는 전 거래일 대비 19.06포인트(0.70%) 하락한 2703.61을 기록하고 있다. 지수는 장중 한때 1.23%까지 떨어지면서 2689.19까지 내리기도 했다.

앞서 지난 7일(현지시간) 미 뉴욕증시는 견조한 고용지표에 미 중앙은행(Fed)의 금리인하 명분이 약해지면서 3대 지수가 모두 하락했다.

미국 노동부는 지난 5월 비농업 부문 고용이 27만2000명 증가한 것으로 집계됐다고 발표했다. 이는 월스트리트저널(WSJ)이 집계한 전문가 예상치 19만명 증가를 큰폭으로 웃도는 수준이다.

실업률이 높아졌음에도 견조한 고용 지표에 올해 Fed의 통화정책 완화 명분이 약해졌다는 평가가 나왔다. 유럽중앙은행(ECB)이 금리인하 첫발을 떼면서 한껏 부풀었던 미국의 금리인하 기대가 실망감으로 바뀐 것으로 풀이된다.

유가증권시장에서 외국인과 기관이 각각 1290억원과 3701억원 매도우위다. 개인은 5010억원 순매수하고 있다.

시가총액 상위종목들은 대부분 하락세다. 삼성전자와 LG에너지솔루션이 1.81%씩 떨어지고 있다. 삼성바이오로직스 셀트리온 POSCO홀딩스 KB금융 NAVER 삼성SDI LG화학 삼성물산 신한지주도 내림세다. 반면 SK하이닉스 현대차 기아는 소폭 오르고 있다.

SK스퀘어가 SK하이닉스 실적 개선 기대감에 5% 넘게 뛰고 있다. SK스퀘어는 SK하이닉스 지분 20%를 보유하고 있는 최대주주다. 이른 폭염 시작에 빙그레와 롯데웰푸드가 각각 12%대와 8%대 급등세다. 넷마블은 정부의 게임사 대상 확률형 아이템 조작 의혹 조사 소식에 투자심리가 얼어붙으면서 5% 넘게 떨어지고 있다.

코스닥지수도 6거래일 만에 하락세로 돌아섰다. 이 시각 현재 코스닥지수는 전 거래일 대비 2.80포인트(0.32%) 내린 863.38을 기록 중이다. 코스닥시장에선 외국인이 1047억원 매도우위다. 기관과 개인은 각각 551억원과 591억원 순매수다.

코스닥 시가총액 상위종목들은 혼조세다. 리노공업 HPSP 클래시스 실리콘투 휴젤이 오르고 있는 반면 에코프로비엠 에코프로 알테오젠 HLB 엔켐 등은 내림세다.

남북한 안보 긴장감 고조 소식에 빅텍과 스페코가 각각 6%대와 3%대 오르고 있다. 래몽래인은 경영권 분쟁 소식 이후 이날 20%대 급등세다. 제이시스메디칼은 프랑스 투자회사 공개매수 소식에 18%대 뛰고 있다.

장 초반 18원대 급등했던 원·달러 환율은 상승폭을 줄여 이 시각 현재 10.20원 오른 1375.50원에 거래되고 있다.

노정동 한경닷컴 기자 dong2@hankyung.com

조회 163

기자 소개

publisher img

한경닷컴 뉴스룸 holderBadgeholderBadge dark

hankyung@bloomingbit.io한국경제 뉴스입니다.

시장이 어떻게 될지 예측해보세요!





인기 있는 코인 의견도 확인해보세요.

인기 있는 코인 의견도 확인해보세요.

시장이 어떻게 될지 예측해보세요!

기자 소개

publisher img

한경닷컴 뉴스룸 holderBadgeholderBadge dark

hankyung@bloomingbit.io한국경제 뉴스입니다.

위 기사에 언급된 해시태그 뉴스 보기

의 다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