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bevents
로고와 STAT 라이브
STAT 라이브

국채금리 급등에도 동반 상승…나스닥 0.83%↑ [뉴욕증시 브리핑]

PiCK
#거시경제
authorImg
한경닷컴 뉴스룸
4 min read
기사출처
summery

STAT Ai 요약 봇

  • 인공지능 기반 언어 모델을 사용하여 기사를 요약했습니다.
  • 기술 특성상 본문의 주요 내용이 제외되거나 사실과 다를 수 있습니다.
  • 테슬라 주가가 6% 넘게 급등하며 2분기 차량 인도 실적 발표에 대한 기대감이 강해졌다고 밝혔다.
  • 기술주가 오후로 접어들며 주가지수가 낙폭을 회복해 상승세로 돌아섰다고 전했다.
  • 제조업 PMI의 부진에도 불구하고, 기업 실적에 대한 낙관적인 전망이 매수 심리를 자극했다고 발표했다.

국채금리 급등에도 동반 상승…나스닥 0.83%↑ [뉴욕증시 브리핑]

뉴욕증시가 동반으로 올랐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전 대통령이 올해 대선에서 유리한 고지를 점했단 소식에 채권시장은 불안한 흐름을 보였지만 증시는 차분한 흐름을 이어갔다.

1일(현지시간)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30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50.66포인트(0.13%) 오른 3만9169.52에 거래를 끝냈다. S&P500지수는 전장보다 14.61포인트(0.27%) 상승한 5475.09, 나스닥지수는 전장보다 146.70포인트(0.83%) 뛴 1만7879.30에 장을 마쳤다.

올해 하반기 첫 거래일을 뉴욕 증시는 상승세로 마무리했다. 이번 주 뉴욕증시는 연방공휴일인 미국 독립기념일(4일) 휴장, 하루 전날(3일) 조기 폐장(현지시간 오후 1시 마감)으로 인해 거래일이 3.5일로 단축된다.

이날 증시는 장 초반 미국 6월 제조업 구매관리자지수(PMI)에 영향을 받았다. 미국 공급관리협회(ISM)가 발표한 6월 제조업 PMI는 48.5를 기록했다.

PMI는 50을 기준으로 업황 위축과 확장을 가늠한다. 제조업 PMI는 5월에도 '50'을 밑돌면서 업황 위축을 암시했는데 6월에는 그런 위축 정도가 더 심화했다.

제조업 PMI가 부진했음에도 미국 국채금리가 오히려 오름폭을 확대하자 기술주 중심으로 투자심리가 약해졌다. 하지만 오후로 접어들며 주가지수는 낙폭을 회복했고 이내 상승세로 돌아섰다. 채권시장과 별개로 기업 실적에 대한 낙관적인 전망이 매수 심리를 자극한 것으로 보인다.

투자자문사 베이커애비뉴 웰스 매니지먼트의 최고 전략가 킹 립은 "기술주 약세 흐름은 크게 눈에 띄지 않는다. 오히려 가속화를 주장할 수도 있다"면서 "오는 9월부터 대선 전까지 계절적 약세와 차익 실현 매물 등으로 인해 기술주 주가가 주춤할 수 있지만 현재 밸류에이션은 적정 수준"이라고 짚었다.

개별 종목 중에선 이날 테슬라 주가가 6% 넘게 급등하며 이목을 끌었다. 2분기 차량 인도(판매) 실적의 발표를 앞두고 기대감이 강해졌다. 마이크로소프트(MS)와 애플, 아마존도 나란히 주가가 2% 넘게 오르며 시장을 이끌었다.

제조업 PMI가 부진했음에도 미국 국채금리가 오히려 오름폭을 확대하자 기술주 중심으로 투자심리가 약해졌다. 하지만 오후로 접어들며 주가지수는 낙폭을 회복했고 이내 상승세로 돌아섰다. 채권시장과 별개로 기업 실적에 대한 낙관적인 전망이 매수 심리를 자극한 것으로 보인다.

투자자문사 베이커애비뉴 웰스 매니지먼트의 최고 전략가 킹 립은 "기술주 약세 흐름은 크게 눈에 띄지 않는다. 오히려 가속화를 주장할 수도 있다"면서 "오는 9월부터 대선 전까지 계절적 약세와 차익 실현 매물 등으로 인해 기술주 주가가 주춤할 수 있지만 현재 밸류에이션은 적정 수준"이라고 짚었다.

개별 종목 중에선 이날 테슬라 주가가 6% 넘게 급등하며 이목을 끌었다. 2분기 차량 인도(판매) 실적의 발표를 앞두고 기대감이 강해졌다. 마이크로소프트(MS)와 애플, 아마존도 나란히 주가가 2% 넘게 오르며 시장을 이끌었다.

엔비디아는 강보합으로 장을 끝냈고 브로드컴은 2.20% 상승했다.

크루즈 운영사인 카니발과 로열캐러비언은 허리케인 베릴이 4등급 폭풍으로 카리브해안에 상륙했다는 소식에 주가가 각각 5.4%와 1.9% 내렸다.

신민경 한경닷컴 기자 radio@hankyung.com

기자 소개

publisher img

한경닷컴 뉴스룸holderBadgeholderBadge dark

hankyung@bloomingbit.io한국경제 뉴스입니다.

시장이 어떻게 될지 예측해보세요!





시장이 어떻게 될지 예측해보세요!

기자 소개

publisher img

한경닷컴 뉴스룸holderBadgeholderBadge dark

hankyung@bloomingbit.io한국경제 뉴스입니다.

위 기사에 언급된 해시태그 뉴스 보기

의 다른 뉴스